바닥을 쳤다.

무슨일이든지 때가 있다. 지금은 이것저것 할 때가 아니다. 이건 나이먹어서도 얼마든지 할 수 있으니깐.


바닥을 쳤으니 이제 위로 가자.

'하루.,' 카테고리의 다른 글

1월 싶팔(18)일  (0) 2011.01.18
내가 좋아하는 내가 되고 싶다.  (0) 2010.12.13
바닥을 쳤다.  (0) 2010.12.07
이적 - 매듭  (0) 2010.10.15
하잇!  (0) 2010.10.11
학교복학.  (0) 2010.09.04
Trackback 0 Comment 0
prev 1 ··· 18 19 20 21 22 23 24 25 26 ··· 212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