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아'에 해당되는 글 8건

  1. 2010.07.30 올 댓 스케이트 섬머 아이스쇼(all that skate summer ice show)
  2. 2010.06.30 연아
  3. 2010.05.24 김연아
  4. 2010.05.24 김연아
  5. 2010.05.17 김연아와 김예슬, 그리고 대학
  6. 2010.03.26 정상에 올라가니 하기싫은 피겨..
  7. 2009.11.26 연아.
  8. 2009.04.01 김연아

올 댓 스케이트 섬머 아이스쇼(all that skate summer ice show)

지금 다운받아서 봤당. 23일엔 서울에 볼일이 있어서 보기에 여의치가 않았기때문.
바닥에 있는 하우젠 로고가 꽤나 거슬렸으나.(거슬릴 정도면 광고효과는 꽤 있었겠군.)

흐엉 공연 멋있구나. 타이스의 명상곡도 잔잔하게 치유되는듯한 느낌이 들고 bulletproof은 완전 색다르고 파워풀한 매력 한층 느꼈다.

무엇보다 윤하까지 나오다니. 윤하 혜성 솔로곡도 좋았지만(하지만 움직이는거라서 윤하도도 불안불안한지 계속 봉 잡고 서있었어.) dream on도 어찌나 좋았던지.(역시 윤하짱) 라이브와 라이브에 맞춰 딱딱 피겨하는 모습도 너무 멋있었다. 

역시 연아가 사람보는 눈이 있구나. 완소 두명이 함께 합동공연을 하니 너무 좋아.


dream on - aerosmith

Every time that I look in the mirror
All these lines in my face gettin' clearer
The past is gone
It went by like dusk to dawn
Isn't that the way
Everybody's got their dues in life to pay

Yeah, I know nobody knows
Where it comes and where it goes
I know it's everybody's sin
You got to lose to know how to win

Half my life's in books' written pages
Live and learn from fools and from sages
You know it's true
All the things
Come back to you

Sing with me
Sing for the year
Sing for the laughter and sing for the tear
Sing it with me
If it's just for today
Maybe tomorrow, the good Lord will take you away

Sing with me
Sing for the year
Sing for the laughter and sing for the tear
Sing it with me
If it's just for today
Maybe tomorrow, the good Lord will take you away

Dream on, dream on, dream on
Dream yourself a dream come true
Dream on, dream on, dream on
Dream until your dream comes through
Dream on, dream on, dream on, dream on
Dream on, dream on, dream on, ahh

Sing with me
Sing for the year
Sing for the laughter and sing for the tear
Sing it with me
If it's just for today
Maybe tomorrow, the good Lord will take you away

Sing with me
Sing for the year
Sing for the laughter and sing for the tear
Sing it with me
If it's just for today
Maybe tomorrow, the good Lord will take you away

'음악'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적 4집  (1) 2010.10.13
윤하  (0) 2010.07.30
올 댓 스케이트 섬머 아이스쇼(all that skate summer ice show)  (0) 2010.07.30
비욘세 - crazy in love  (0) 2010.07.27
oasis - let terer be love  (0) 2010.07.18
랄라스윗 - good bye  (0) 2010.07.04
Trackback 0 Comment 0

연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응?+.+?

'사람'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연아  (0) 2010.06.30
박지성의 인간미  (0) 2010.06.30
박지성과 테베즈..그리고 캡틴의 인사  (2) 2010.06.30
써니  (0) 2010.06.14
이게 진정 엄친집안  (0) 2010.06.04
★ 노회찬 어록 (서울시장후보 초청 백분토론편)  (0) 2010.05.30
Trackback 0 Comment 0

김연아

유명한 식빵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썩소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비임당?'0'?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갠적으로 이날 사진 다 마음에 듬. 너무 이쁨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람'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구하라를 구하라  (0) 2010.05.24
다이어트 자극  (0) 2010.05.24
김연아  (0) 2010.05.24
김연아  (0) 2010.05.24
개인의 취향  (0) 2010.04.01
정상에 올라가니 하기싫은 피겨..  (0) 2010.03.26
Trackback 0 Comment 0

김연아


너가 오서라는 놈이냐
타임지 100인
월드컵 !

올림픽 금메달
QUA 화보사진 같은데, 차라리 기자사진이 낫겠다
이번주 무릎팍 출연!

'사람'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다이어트 자극  (0) 2010.05.24
김연아  (0) 2010.05.24
김연아  (0) 2010.05.24
개인의 취향  (0) 2010.04.01
정상에 올라가니 하기싫은 피겨..  (0) 2010.03.26
연아.  (0) 2009.11.26
Trackback 0 Comment 0

김연아와 김예슬, 그리고 대학

한 대학생이 자신의 대학을 `방문`했다.
그 학생은 등교하자마자 총장실로 직행해 총장, 부총장, 학생처장 등과 `환담`을 나눈다.
총장은 그 학생에게 미래를 위해 외국어도 공부하라고 권유하고 학과장은 어떤 책을 원서에 번역서까지 선물한다.
그리고 그 학생은 학장의 안내로 학과건물을 시찰(?)한 후 강의실로 들어갔다.
9시에 시작한 수업에 1시간 40분이나 늦게 들어간 그는 다음 약속 때문에 10분만 앉았다가 나왔다.
그 학생의 측근(?)은 그가 언제 다시 학교에 나타날지는 알 수 없다고 말한다.

2학년에 재학 중인 이 학생은 1학년 때도 딱 한 번 학교에 갔다.
그때도 총장 등 보직 교수들과 차를 마시며 환담을 하고 도서관에 가서 책을 빌리는 `퍼포먼스`를 하고 돌아갔다.
그럼에도 졸업엔 아무 문제가 없다고 한다.
요즘 이 학생의 근황을 듣는다.
`은퇴`를 고민 중이란다.
학생이 무슨 은퇴?
도대체 그 학생에게 학교란 무엇인가.
다니지도 않을 학교를 도대체 왜 들어갔나.

자본주의 사회의 ‘초극강 상품’

누구의 이야기인지 다들 아실 것이다.
바로 김연아다.
그는 귀국 후 광고계약을 맺은 한 의류매장에 가기도 하고 `삼성 애니콜과 함께하는 스마트 데이트`라는, 재벌기업의 브랜드명으로 뒤범벅인 팬미팅 행사에 나타나기도 했다.
김연아는 그러나 분명 대학생임에도 학생으로서의 신분이나 그에 따르는 의무에는 개의치 않는 모습이다.
결국 `학벌`만을 위해 대학에 간 것인가.
어쨌든 학생이 학교를 외면하는 모습, 학교가 학생을 모시는 모습, 수업을 안 들어와도 학교 광고만 되면 그게 `장땡`이라는 모습은 이 시대 대학의 굴욕이다.

이러한 모습 위에 겹쳐지는 또 다른 기억은 나를 더욱 씁쓸하게 한다.
지난 달 김연아와 같은 대학의 김예슬이라는 학생은 자퇴를 선언했다.
그는 `자격증 브로커` 또 `대기업에 부품을 공급하는 하청업체`로 전락한 대학에서 재벌기업이 원하는 상품이 되어 간택되기를 열망하기보단 인간이 되는 길을 선택하기 위해 자퇴한다고 했다.
또 그는
"무수한 친구들을 제치고 넘어뜨리는 것을 기뻐"
했던 자신의 모습을 되돌아보며 비정하고도 끝이 보이지 않는 경쟁을 개탄했다.
그래서 김연아가 택한 학벌을 그는 버렸다.

김연아와 김예슬을 관통하는 키워드는 바로 `경쟁`이 아닌가 싶다.
한쪽은 세계챔피언이다.
세계 최고의 경쟁력을 보유한 `1등 인간`이다.
신자유주의가 지배하는 미디어시대 자본주의사회의 `초극강 상품`이다.
그래서 그 대학이 모셔갔다.
그러나 다른 한쪽은 거대한 자본의 탑에서 돌멩이에 불과한 인간이다.
그 끝없는 경쟁의 트랙을 질주하다가 결국 방황하는 젊은이다
결국 자본이 요구하는 상품이 되기를 거부한 그가 택한 것은 자퇴였다.
이렇듯 완벽하게 대비되는 두 젊은이가 `고려대`라는 공간 안에서 뒤범벅이 되어 존재한다.

신자유주의에서는 대학마저 요지경이 되는 것인가.
대학이 보도자료까지 뿌려가며 김연아의 등교를 광고한다.
김예슬은 뒷문에 학교를 거부한다는 대자보를 붙인다.
대학이 `완제품` 김연아를 모셔와 `광고모델`로 활용한다.
그러는 사이 학교의 관심을 받지 못한 평범한 학생 김예슬은 방황하다 자퇴한다.
오직 경쟁능력에 따라 한 학생은 대접 받고 다른 학생은 자퇴의 길을 택한다.
가르치고 길러내는 곳이 대학일 터인데 `완제품`은 대접받고 `방황하는 청춘`은 설 곳이 없다.
이것이 지금 우리가 목격하는 대학의 모습이어야만 하는가.
한국사회 대학은 과연 `大學`다울 수 있을 것인가.

상품화 거부 ‘방황하는 청춘’

누구에게나 그렇겠지만 대학에게도 최소한의 자존심과 지조는 있어야 한다.
마침 고려대와 자매결연을 맺은 일본의 와세다대에서 날아온 소식이 눈을 끈다.
이 대학 3년생인 후쿠하라 아이는 국가대표 탁구선수면서 CF를 찍을 정도의 인기 스타다.
현재 세계랭킹 8위인 그는 런던올림픽을 위한 준비에 들어가야 했는데 이를 위해서는 학교 출석이 문제가 될 수밖에 없었다.
그렇다면 올림픽 메달을 노리는 스타학생에게 와세다대는 어떤 배려를 했을까.
학교는 안 와도 좋으니 메달만 따라고?
그래서 학교의 명예를 빛내라고?
천만에. 학교가 제시하는 출석조건을 충족시킬 수 없게 된 후쿠하라는 지난 달 자퇴해야 했다.


정희준 | 동아대 교수·문화연구

'도움' 카테고리의 다른 글

sbs다큐 <마지막 주자들의 행복>  (0) 2010.05.21
우리 시대의 역설  (0) 2010.05.17
김연아와 김예슬, 그리고 대학  (0) 2010.05.17
칭키스칸  (0) 2010.02.05
기분좋게 일어나는 법  (0) 2010.01.27
안철수  (0) 2009.06.18
Trackback 0 Comment 0

정상에 올라가니 하기싫은 피겨..


이건 뭐 수능 전교 1등 하고 합격후, 다시 기말고사  공부하는 꼴................


연아야 힘냇! 세계선수권도 1위하자 ㄱㄱ

'사람' 카테고리의 다른 글

김연아  (0) 2010.05.24
김연아  (0) 2010.05.24
개인의 취향  (0) 2010.04.01
정상에 올라가니 하기싫은 피겨..  (0) 2010.03.26
연아.  (0) 2009.11.26
김연아  (0) 2009.04.01
Trackback 0 Comment 0

연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람' 카테고리의 다른 글

김연아  (0) 2010.05.24
김연아  (0) 2010.05.24
개인의 취향  (0) 2010.04.01
정상에 올라가니 하기싫은 피겨..  (0) 2010.03.26
연아.  (0) 2009.11.26
김연아  (0) 2009.04.01
Trackback 0 Comment 0

김연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제는 또 연아가 미친듯이 생각나서 사진 약200개 찾아서 저장했다. -나 좀 미쳤지.
힘들게 찾아 모은 사진

-> 추후 연아사진 정리합세.

'사람' 카테고리의 다른 글

김연아  (0) 2010.05.24
김연아  (0) 2010.05.24
개인의 취향  (0) 2010.04.01
정상에 올라가니 하기싫은 피겨..  (0) 2010.03.26
연아.  (0) 2009.11.26
김연아  (0) 2009.04.01
Trackback 0 Comment 0
prev 1 next